달력

82020  이전 다음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
'심리학'에 해당되는 글 2건

  1. 2010.02.26 신경계의 정보 전달

1. 뉴런: 신경계의 기본 단위

1) 세포체

- 원형질로 채워져 있으며, 그 속에 세포핵과 기타 여러 소기관이 있다.

- 세포의 생명을 유지하는 역할(다른 세포들과 공통점)

- 다른 세포들과 의사소통하고 정보를 전달할 수 있는 독특한 특징을 가지고 있다.

: 감각수용기나 다른 뉴런들로부터 입력되는 정보를 통합하고 그러한 정보를

처리하거나 전달하는 데 필요한 화학물질을 생산하는 중요한 기능을 수행한다.

2) 수상돌기

- 다른 뉴런들로부터 정보를 받아들이는 역할.

3) 축색

- 다른 뉴런에게 정보를 보내는 역할

4) 종말단추

- 축색 끝에 약간 부풀어오른 부분

- 여기서 다른 뉴런에 정보가 전달된다.

- 뉴런의 에너지 효율성을 증가시키며, 축색에서의 정보전달 속도를 빠르게 해 준다.

ex) 다발성 경화증(multiple sclerosis): 면역계의 공격으로 신경계의 수초들이 죽어가는 질환, 정보전달에 심각한 영향을 미치게 되어 운동장애, 감각장애, 인지기능장애 등 다양한 행동적 결함이 나타나게 된다. 


2. 신경신호의 본질

1) 안정막 전위(안정전위): 아무런 자극도 가하지 않은 상태에서 축색의 내부와 바깥쪽 간에 존재하는 전위차(-70mV)

2) 감분극: 축색 내부에 가해진 +전하에 의해 음수 값인 안정전위의 크기가 감소하는 것.

과분극: 축색 내부에 가해진 -전하에 의해 음수 값인 안정전위의 크기가 더 큰 음수값으로..

3) 흥분역치: 막전위가 역전되기 전 단계. 역전되지 않게 허용(?)되는 범위

4) 활동전위: 흥분역치 이상 감분극 자극을 증가시키면 막전위는 갑자기 역전되어 축색의 내부가 바깥에 비해 양전기를 띠게 된다. 그리고 약 1000분의 1초가 지나면 막전위는 다시 본래의 상태로 돌아간다. 흥분역치 이상의 감분극 자극에 의해 막전위가 급속히 역전되는 현상을 활동전위라고 한다. 이 활동전위가 바로 신경충동으로서 신경계에서 처리되는 신경신호의 본질이다.

* 실무율의 법칙: 자극의 강도가 신경충동의 크기나 속도에 전혀 영향을 주지 않는다.

자극의 강도가 막 전위를 흥분역치 이상으로 감분극시킬 있을 정도 이상이면 아무리 더 큰 자극을 주어도 신경충동의 크기는 증가하지 않는다. 


3. 시냅스 전달

1) 시냅스: 시냅스 전 요소인 축색종말과 시냅스 후 요소인 달느 뉴런의 수상돌기 또는 세포체의 일부 막을 합쳐 시냅스라고 한다.

시냅스 틈: 축색종말과 다른 뉴런 간에는 약 100만분의 1mm이하의 틈이 있다.

2) 전달

신경전달물질(neurotransmitter) 발생 → 시냅스 후 뉴런에 있는 수용기와 결합(열쇠와 자물쇠의 관계) → 시냅스 후 세포의 막에 있는 이온통로에 변화가 일어남 → 특정 이온이 세포막 안팎으로 이동 → 감분극(흥분성 시냅스 후 전위) 또는 과분극(억제성 시냅스 후 전위) 발생

* 신경전달물질의 작용은 시냅스 후 막에 있는 분해효소가 전달물질을 분해하거나 축색종말이 방출된 전달물질을 다시 재 흡수함으로써 종료된다. 신경계에 작용하는 대부분의 약물이 이러한 시냅스 전달과정의 특정 단계에 영향을 줌으로써 신경계의 특정 화학적 회로를 활성화시키거나 억제하여 약물의 행동적 효과를 나타낸다.




Posted by counselor.hanaa

댓글을 달아 주세요